saying & passage。 2010. 8. 25. 21:30 posted by 하하하。



"무릇 만족할 줄 모르기에 다투게 되는 것이다."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_노자

'saying & passage。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47. 오늘의..  (0) 2010.08.27
46. 인생은..  (0) 2010.08.26
45. 무릇..  (0) 2010.08.25
44. 길을..  (0) 2010.08.24
43. 알면서도..  (0) 2010.08.23
42. 그대의..  (0) 2010.08.22